담임목사 칼럼 커뮤니티 > 담임목사 칼럼

11/08/20 미국 대통령 선거를 바라보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코너스톤커뮤니티교회 작성일20-11-15 04:33 조회12회 댓글0건

본문

할렐루야! 우리에게 시원하고 아름다운 계절 가을을 허락하신 주님을 찬양합니다. 이번 주 우리가 살고 있는 미국은 참으로 들썩거리고 가슴 조리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매 4년 마다 대통령 선거를 하지만 이번 처럼 박진감이 넘쳤던 때도 없었던 것 같습니다. 팬데믹으로 인해 수많은 사람들이 우편 투표를 했기에 선거일이 지난 한참 뒤까지 표를 계수하게 되어서 결국 누가 당선이 되었는지 바로 알 수 없었지요. 게다가 너무나 근소한 차이로 당락이 결정이 될 상황이 되어서 더욱이 긴장감이 돌았습니다. 저도 화요일 저녁때 개표결과를 인터넷으로 보면서 마음이 조마조마해 지는 것을 경험했습니다. 여러분들은 대통령 당선 결과에 만족을 하십니까?

헨리 블랙커비 목사님은 “영적 리더십”이라는 책에서 이런 말을 했습니다: ‘우리는 정치가를 얻고자 [선출하고자] 하지만 많은 경우에 얻게 되는 것은 정치꾼이다.’ 우리는 이 말에 동의가 됩니다. 우리는 나라를 진실과 공의, 그리고 긍휼로 다스려 줄 위정자를 소망하는 마음으로 특정한 후보를 위해서 투표를 합니다. 그러나 돌아오는 결과는 거의 예외 없이 실망스러울 뿐입니다. 그렇다면 우리가 구해야 할 것은 공의로운 정치가가 아니라, 공의로우신 주님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주님의 뜻을 구하고, 주님께서 세우시는 정치가를 지지할 때 우리는 실망하지 않을 것입니다. 성경에서 보면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뜻을 위하여 특정한 사람을 세우기도 하시고 폐하기도 하셨습니다. 따라서 우리가 평화롭게 교회를 운영하고 복음을 전파하기 위하여 주님께서 세우시는 위정자를 위해서 기도하고, 그가 주님께 쓰임받는 지도자가 될 수 있도록 응원해 주어야 하겠습니다.
사랑하는 여러분, 우리가 세상 리더의 당락에 너무 흔들리지 말고 오직 영원히 다스리시는 참된 왕이신 주님 안에서 평안을 누립시다. 그분은 언제나 우리의 편이 되어 주시며, 우리를 정의와 긍휼로 다스리시는 참된 목자가 되십니다. 하나님이 우리의 주님 되심을 기뻐합시다! 그리고 미국 대통령과 정부를 위해서 기도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