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임목사 칼럼 커뮤니티 > 담임목사 칼럼

2/24/19 17주년을 축하합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웹관리자 작성일19-02-27 08:44 조회585회 댓글0건

본문

오늘은 코너스톤 교회의 17번째 생일을 기념하는 주일입니다. 교회 생일을 맞은 모든 성도님들께 축하를 드립니다. 특별한 감사와 축하의 말씀을 우리 교회의 ‘오랜 제자들’께 드립니다. 지난 세월 동안에 많고 많은 사람들이 우리 교회를 다녀갔는데 그 시간들 동안 예수님의 마음으로 묵묵히 섬겨온 오래된 분들께 계십니다. 그분들이 바로 우리 교회의 셀리더님들이고, 부장님들이고, 교사님들이며, 실행위원님들이고, 그리고 조용히 섬기는 영적 리더들입니다. 여러분들이 있었기에 코너스톤 교회가 있었고, 여러분들이 있었기에 지난 17년이 있었습니다. 여러분들의 따뜻했던 환영의 미소, 수고스러운 라이드 봉사, 정성스러운 식사 대접들, 기쁨으로 찾아갔던 심방들, 인내함으로 가르쳤던 성경공부들, 뜨거운 가슴으로 올려드렸던 중보의 기도 등이 있었기에 우리 교회에서 많은 분들이 침례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더욱 많은 분들이 예수님의 제자로 세움을 입었습니다. 일년간 우리 교회에 출석을 하다가 이번 2월에 한국으로 귀국한 어느 자매님께서는 “세상에 이런 (좋은) 교회가 있나요?” 하며 감사와 감격의 뜨거운 눈물을 흘렸던 모습이 제 기억에 남습니다. 바로 여러분들이 그분을 사랑했고, 여러분들이 그분을 위해서 중보했으며, 코너스톤 여러분들이 그분을 예수님의 이름으로 환영했기에 그분이 새힘을 얻고 예수님의 제자로 한국에 돌아갈 수 있었습니다. 우리에게는 이러한 간증들이 너무나 익숙합니다. 우리는 앞으로도 방문하시는 분들을 계속 예수님의 이름으로 섬기고 사랑할 것입니다. 그리고 예수님의 제자로 세우고 파송을 할 것입니다. 그것이 우리 교회의 사명이기 때문이지요: “부활하신 예수님을 알고, 예수님을 알리는 것” 말입니다.

저는 오늘 교회의 생일날 여러분들이 너무나 자랑스럽고 사랑스럽습니다. 예수님께서 사명을 감당하라고 부르신 코너스톤 교회 성도 여러분, 당신이 오늘 교회 생일의 주인공이고 당신이 주님의 기쁨이 됩니다! 지난 교회의 시간들 가운데 참으로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앞으로 20주년, 30주년 ... 계속해서 우리 교회를 통하여 영광받으실 하나님을 찬양합니다!